본문 바로가기

야채

마음이 복잡할때는 볶으세요~!! [김치햄야채볶음밥.레시피.요리] 맨날 먹던 반찬도 지겨워 지고 김치는 쉬어가고 집 냉장고에 야채 자투리와 햄자투리가 남아 있길래 김치햄야채볶음밥을 만들었습니다. 김치햄야채참치볶음밥 재료 찬밥두덩이, 김치, 양파, 부추, 햄,참치 1. 야채와 김치는 잘게썰어서 놓습니다. 2. 후라이팬에 기름을 두르고 야채를 살짝볶다가 김치와 참리를 마져볶습니다. 3.밥을 투하하고 고추장과 참기름을 적당량 넣고 비빕니다. 4. 다른 후라이팬에 미리 계란을 익혀 놓으면 더좋습니다. 저는 반숙을 좋아해서 반숙에 약간의 후추를 뿌려서 놓았습니다. 볶음밥이 촉촉한게 좋아서 노른자를 깨트려 먹구요! 고소한 계란과 매콤한 볶음밥의 조화가 잘어울립니다. 남편은 완숙을 좋아 하셔서 계란을 다 익혔습니다. 앙! 잘먹겠습니다!!!! 반찬도 마땅이 없고 요리하고 남은 자투리..
최고의 주전부리는!!! 가볍게 한입즐길수 있는 '토스트'를 맛보세요 (나와유오감만족, 간식) 학교근처에 토스트집이있는데요 늘 먹어보고싶었지만 학생들이 너무 많아서 입맛만 다시면서 지나가기가 수차례 드디어 토스트를 샀습니다. 로얄토스트라고 햄과 치즈 야채 계란이 다들어있는 토스트에요 그래도 단돈 2천원! 퇴근하고나면 배가 고파서 쓰러질것 같은데 이런 간식이 퇴고입니다. 같이 먹으려고 바나나 딸기스무디를 만들었는데 너무 많이 만들어서 결국은 밥공기에도 한 대접 부었다는거! 지층처럼 층층히 쌓인 토스트 속살이 너무 사랑스럽습니다! 하악! 이렇게 먹다보니 살이 통통하게 오르는것 같아요!
점심에 먹는 쇠고기 샤브샤브의 맛은 과연?? [나와유의 오감만족.대전맛집.전국맛집] 이곳을 오픈하자마자 찾아간곳이지만 거의 2개월만에 포스팅합니다. 소고기 샤브샤브를 하는곳입니다. 점심 정식을 먹어보기로 합니다. 각종 야채가 나옵니다. 나중에 만두와 칼국수를 넣어서 먹으면 됩니다. 이곳의 밑반찬이라고 하면 이 물김치가 전부인것 같습니다. 나중에 다 먹은다음 이 밥을 넣어서 비벼 먹으면 됩니다. 소스 장입니다. 이것은 조금 담백한것이 특징입니다. 약간 매콤한 소스장입니다. 이렇게 갈색의 육수가 나오면 끓이기 시작합니다. 각종야채를 바로 넣어줍니다. 야채가 팔팔 끓여지기 시작하면 꺼내서 소스장에 찍어서 먹으면 됩니다. 소고기를 넣어놓고 살짝 데쳐지는가 싶으면 바로 꺼내서 찍어 먹으면 됩니다. 한그릇 소복하게 담아 봅니다. 어느정도 먹었다 싶으면 이렇게 밥을 넣고 비비면 되는데 이게 죽인지 ..
저녁입맛 제대로 땡기는 맛있는 탕수육!! [나와유의 오감만족.대전맛집.전국맛집] 일박이일에서 중국요리를 시켜먹는 미션을 보고 중국음식이 땡겼어요! 오랜만에 탕수육도 먹고 싶어서 일끝나고 신랑과 달려갔습니다! 유성구 신성동에 맛집이라는 동보성에 갔지요! 먹음직 스러운 탕수육!!! 바삭바삭하고 야채도 맛있어서 너무 좋았습니다. 탕수육 소스와 간장을 같이 찍어 먹으면 더 맛나요!!!! 탕수육을 게눈감추듯 드링킹하는 중에 (민망 민망) 시킨 간짜장이 나왔습니다!!!! 전 간짜장> 쟁반짜장> 짜장 이순으로 좋은 것 같아요!!! 쟁반 짜장은 않비벼도 되니까 좋고 간짜장은 짜장소스가 진햇 좋아요!!! 윤기가 자르르르흐르는 간짜장을 쓱쓱쓱비벼주었습니다!!!! 간짜장을 보니 다시 먹고 싶어져요!!!! 슥슥슥 비벼서 한입!!! 자 한입 드실래요? ㅋㅋㅋㅋㅋ 자스민차와 단무지 양파와 춘장이 기본 세팅!..
숯불구이보다 강렬한 맛의 칼국수집 [나와유의 오감만족.대전맛집.전국맛집] 이 음식점의 상호명은 '옥수숯불구이'입니다. 그렇지만 칼국수의 수준이 숯불구이보다 더 나아보이는 맛집입니다. 옥수 숯불구이라..옥수가 무슨 의미인지는 모르겠습니다. 이곳은 그다지 음식점이 많은곳이 아니지만 이곳의 간판은 상당히 눈에 잘 띄이는 편입니다. 이곳의 사진을 찍는데 바로 옆에 횟집 주인이 왜 찍나 궁금한듯 쳐다보고 있습니다. 집에서 해먹는듯한 과일샐러드입니다. 고기는 바로 이렇게 준비된 야채와 함께 먹으면 정말 맛이 있죠. 시원한 물김치가 나오는데 이곳의 물김치는 조금 매콤해 보입니다. 김치 겉절이도 빠질수가 없을듯 합니다. 돼지고기 숯불고기가 나옵니다. 이곳과 비슷한 곳이라면 예전에 한번 익혀서 나오던 음식점들이 여럿있는데 그중에서 괜찮은곳은 황소집이 있죠. 초벌이 되어서 나오기 때문에 살짝만..
샨티 샨티 카레 카레야 완전 좋아 아 레알 좋아! 늦잠 자고 싶은 주말 아침을 위해 카레를 만들어 보았어요. 집에 남아잇는 야채와 미리 사놓은 카레가루중에서 어떤것을 먹을 까하다가 매콤한 맛을 선택 했어요. 아침에 일어나서 입맛이 없어도 잘 넘어 갈만한 매콤한 맛이 일큼인 인델리 반달루커리입니다. 노란색 카레 가루보다 비싸기 때문에 할인을 많이 할때 하나씩 사두다 보니 벌써 4개가나 모였어요. 다음에는 카레 여왕도 만들어 먹어보렵니다. 저는 일본카레도 좋아 해서 고체 카레로도 가끔 카레 해먹거든요. 나중에 일본에 가면 특이한 카레 들을 맛보고 카레 가루를 사오는 것이 꿈중에 하나에요! 이름 하여 카레로드!!! 카레를 만드는 법은 간단합니다. 재료 : 감자 큰것 1개, 당근 반개, 양파 중간것 한개, 돼지고기 200g(혹은 닭고기도좋아요), 카레가루(4인..
[일상생활] 훈훈한 정으로 한겨울 추위도 날아가버리는 유성 5일장을 누벼라 ! 한겨울 동장군이 기승을 부리는 2011년 새해 첫 유성 5일장을 찾았습니다. 너무 추워서 장사꾼과 장을 보러 나오시는 분들이 그렇게 많지는 않겠지 하고 생각하고 갔는데 웬걸요... 시장은 추위가 접근을 하지 못할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붐볐습니다.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보는 것마다 어릴적 엄마 손을 잡고 졸졸 따라다니며 이거 사달라 저거 사달라 조르던 추억이 되살아났습니다. 장터하면 뭐니뭐니해도 먹거리가 제일이지요. 그 중에서도 겨울철의 별미 옥수수 강냉이등 뻥튀기를 1등으로 꼽을 수 있지요. 뻥하고 터트릴즈음 주인 아저씨는 호루라기를 부시더군요. 이제 곧 뻥하고 터진다는 신호지요. 튀겨지기를 기다리고 있는 뻥튀기 재료들이 순서를 기다리고 있네요. 마치 자기가 제일 맛있는 거라며 우쭐해 하고 있는 것 같아요..
[대전오감만족] 탄방동 두울샤브샤브 아내와 종종 찾는 곳 중에 한 곳인 두울샤브샤브^^ 가격에 대한 부담없이 배부르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곳인 것 같습니다. 낙지 한마리와 가리비, 새우, 홍합, 야채, 버섯들이 가득합니다. 아내와 주문을 한 메뉴는 모듬 샤브입니다^^ 국물에 낙지와 가리비, 새우, 야채..등의 재료를 넣고 보글~보글^^ 해물과 야채가 지글~보글 국물과 함께 신호를 보내면 샤브샤브 소고기를 넣어서 맛있게 얌얌^^ 김치와 함께 먹으니 정말 맛있습니다^^ 샤브샤브를 다 먹었으면 2차 먹거리인 칼국수를 빼놓을 수 없죠^^ 얼큰한 국물에 칼국수를 먹으니 속이 든든합니다^^ 마지막으로 볶음밥이 남았네요^^ 마지막에 먹는 이 볶음밥이 제일 맛있는 것 같아요^^ 바닥에서 누룽지가 된 밥도 정말 맛있습니다^^ < 찾아오시는 길 > 대전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