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일절

3·1운동 100주년 대전스카이로드에 울려퍼진 대한독립만세! 유난히 따스한 겨울을 보내고 춘삼월이 시작된 첫 날. 봄꽃들이 곱게 피어 들판을 수놓을 때 만큼 기분 좋은 계절도 없는 듯 싶습니다.대전시내 전역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재발령이 내린 악조건 속에서도 은행동 으능정이 스카이로드에는 3.1운동 100주년을 기억하려는 시민들로 가득 찼습니다. 3.1 만세운동의 민족정신을 잊지 않으려는 1,919명 대전시민들의 100년 전 대한독립만세 플래시몹 "대한독립만세! 대한독립만세! 대한독립만세!"목이 터져라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는 대전시민들의 함성. 100년 전 그날의 외침 그대로 힘차게 울려 퍼졌습니다.100년 전. 1919년 3. 1일은 일본 경찰의 무서운 총칼 앞에서도 한 치의 망설임 없이 뜨겁게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던 날로 3.1운동 100주년이자 대한민국임시..
3·1 운동 100주년 맞이 대전 행사 종합, 이거 하나면 정리 끝~ 올해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아주 뜻깊은 해입니다. 우리 대전 역시 1919년 3월 16일 인동장터와 유성장터에서 독립 만세운동의 불꽃이 올랐습니다. 또한 독립운동가이자 교육자,언론인으로 활동하신 단재 신채호 선생을 비롯한 순국선열의 넋이 숨쉬고 있습니다. 3·1운동이 일어났던 1919년 5월, 현재의 중구 중촌동에 만들어진 대전감옥소는 사상범감옥으로 지정돼 도산 안창호와 몽양 여운형, 심산 김창숙 선생 등 유명한 독립운동가를 비롯해 수많은 정치범들이 갇혔던 곳입니다. 자랑스런 독립운동사가 흐르고 있는 우리 대전에서도 가슴 벅찬 여러 행사와 전시, 공연이 열립니다. 그 소식을 모아 모았습니다. 하나. 1919 대한독립단 대한독립만세 플래시몹 1919명의 대전시민과 함께하는 100..
삼일절 대전가볼만한곳 뿌리공원&한국족보박물관 혹독한 추위로 유난히 길게 느껴졌던 올 겨울도 어느새 끝이 보이고 있습니다. '봄'이라는 단어 하나만으로 가슴 설레는 계절을 맞아 슬슬 봄맞이 여행을 계획하고 계신 분들이 참 많을텐데요. '2019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대전'에만 있는 '특.별.함'을 소개해드리기 위해 고민을 좀 해보았습니다. 먼저 '대전'에서만 볼 수 있는 것은 과연 무엇이 있을까요? '대전'을 떠올리니 가장 먼저 국립중앙과학관과 엑스포 과학공원, 대덕연구개발특구 등과 함께 '과학의 도시'라는 단어가 떠올랐는데요. 다음으로 대전에만 있는 뿌리공원과 족보박물관, 지질박물관 등이 떠올랐답니다. 그 중에서도 오늘은 뿌리공원과 족보박물관을 소개해드리고, 또 앞으로도 이어서 '대전'의 '특.별.함'을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뿌리공..
삼일절 100주년 가볼만한곳 대전 뿌리공원 대전 뿌리공원 한국족보박물관에서 특별한 전시가 열리고 있습니다. 이곳 특별전시관에서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서 독립운동가 33인의 성씨자료, 관련족보, 효 정신과 부모님에 대한 그리움을 주제로 한 전시를 둘러볼 수 있습니다.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독립운동에 참혀한 분들의 족보를 살펴볼 수 있고요. 자신의 뿌리가 어떻게 되는지 알아볼 수 있어 부모님을 생각하며 '효'의 가치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한번 방문해 보시기 바랍니다. 뿌리공원은 우리나라에서 하나뿐인 유일한 곳입니다. 전통적인 유교사상의 영향속에 있는 우리나라에서 효와 뿌리를 테마로 공원을 조성해 놓았다는 것이 참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됩니다. 주차장도 비교적 잘 되어 있어, 주차를 하고 다리를 건너면 바로 뿌리 공원과 ..
3·1운동 100주년, 그날의 함성을 기억합니다! 태극기 게양 방법 "3·1운동 100주년 그날의 함성을 기억합니다." "3월 1일은 제100주년 삼일절입니다. 우리 모두 나라사랑하는 마음으로 집집마다 태극기를 답시다." ○ 오는 3월 1일은 제100주년 3·1절입니다. - 우리 모두 나라사랑하는 마음으로 태극기를 답시다. - 게양기간 : 2019. 3. 1.(금) ~ 4. 2.(화) ※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독립의 횃불, 전국 릴레이」 대전시 행사(4. 2)까지 상시(매일·24시간) 게양 ○ 심한 비․바람(악천후) 등으로 국기의 존엄성이 훼손될 우려가 있는 경우에는 달지 않으며, 일시적 악천후인 경우에는 날씨가 갠 후 달거나 내렸다가 다시 답니다. 《가정에서의 태극기 게양 위치》 ○ 밖에서 바라보아 대문(아파트 등 공동주택의 경우 각 세..
대전청년 전정현 씨, 99주년 삼일절 합창 플래시몹 기획한 사연은? 1919년 3월 1일, 전국 각지에서 독립의 꿈을 부르짖은 시민은 평화적인 방법으로 거리에 나섰습니다. 삼일운동은 독립운동의 열망이 국내뿐 아니라 세계로 퍼져 나가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광복과 함께 우리는 해마다 3월 1일을 기념하고 있습니다. 99주년 삼일절을 맞아 전국에서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 가운데 대전광역시에서도 시민이 주도하는 플래시몹 행사가 있었습니다. '그대, 그 염원을 잊지 마오'라는 주제로 기획된 플래시몹 공연은 대전에서 도시재생과 문화기획 활동을 펼치는 한 청년의 아이디어에서 시작되었습니다. 99년 전과 같이 시민이 주도하여 민족의 혼을 하나로 묶는 행사에 의미를 기록하고자 플래시몹 기획자 전정현 청년을 만나 보았습니다. 이제 막 대학생 신분에서 벗어난 전정현 씨는 학생 시절부터 적성에..
제99주년 삼일절을 맞아 찾은 국립대전현충원 2월 마지막 날, 비가 많이 내려 좀 걱정됐는데 오히려 먼지가 모두 씻기고 3월1일은 푸른 하늘에 날씨가 정말 좋았습니다. 이번 삼일절은 99주년인데, 날씨도 풀리고 해서 기념식도 보고 현충원에 계신 아버지도 뵐 겸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았습니다. 99주년 삼일절의 날씨는 전날 내린 비로 공기 중의 먼지가 씻겨내려가고 기온이 올랐는데요. 봄이 성큼 다가온 듯 화창하고 공기도 맑아서 푸른 하늘에 흰구름이 동동 떠다녔습니다.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은 참배객과 대전현충원 둘레길을 걷는 모든 이들을 반기는 것 같았습니다. 현충문에서는 마침 대전시청에서 삼일절 기념식을 마치고 참배하러 온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 행정부시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참배와 헌화를 하고 있었습니다. 참배를 마친 분들이 대전시청 앞 보라매공원에 있..
태극기의 소중함을 깨우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