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숭현서원

원촌동 숭현서원, 유학자 8인 배향된 팔현묘 대전에는 서구 도산서원과 유성구 숭현서원이 있는데요. 그중 숭현서원(대전광역시기념물 제27호)은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1871년(고종 8)에 훼철된 후 복원되지 못하다가 비교적 최근인 2001년에 복원이 되어 오늘날에 이르고 있는 곳입니다.  지금 이곳에서는 그렇게 풍광 좋은 자연을 만나기 힘들겠지만 예전에 이 앞에 아무것도 없을 때는 지금의 갑천이 흐르는 모습을 감상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숭현서원..
원촌동 숭현서원 춘기제향, 유림의 명맥을 잇다 5월5일 토요일 오전11시에 대전광역시 유성구 원촌동에 위치한 숭현서원에서 관내 유림들과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숭현서원 춘기제향’이 봉행이 되었습니다. 숭현서원은 매년 음력 3월과 9월에 중정일을 정하여 제향을 지내고 있습니다. 숭현서원은 1585년(선조18) 수부 정광필, 충암 김정, 규암 송인수 세 분을 모시기 위해 용두록에 세워 삼현서원이로 하였습니다. 그러나 임진왜란 때 불타서 없어졌으나, 1592년 나라에서..
시민이 직접 뽑은 대전기네스는? 시민공감 대전기네스어워드   대전의 최초(First), 유일(Oniy), 최고(Best), 독특(Unuiqus)한 기네스가 한 자리에 모였어요. 4월29일부터 6월30일까지 대전 기네스로 기록될 인물, 장소, 사연 등을 발굴하다는 시민 공모전이 있었어요. 저도 참여했습니다.     이 가운데 선정된 대전 기네스를 인증해주는 '시민공감 대전 기네스 어워드'가 3일 대전시청 대강당에서 개최됐습니다. ..
雨요일에 찾은 숭현서원, 운치에 녹아들다. 요즘은 비가 '내린다'라고 말하기엔 너무하다 싶게 '쏟아붓고' 있습니다. 하늘에 정말 큰 구멍이라도 난 건지, 어디를 가더라도 비가 줄기차게 따라옵니다. 몸도 마음도 모두 눅눅해져 피로가 쌓이는 날들일 텐데요, 저는 오히려 雨요일에 집 가까이 자리한 숭현서원을 찾아 심신을 달래고 왔답니다. 영귀루 누각에 앉아 운무 가득한 먼 산을 바라보며 옛 선비들의 생각을 더듬더듬 따라가다보면 어느새 마음이 싱그러우면서도 고요해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