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내리는 에세이, 한민시장 소풍경


비가 조금씩 내리는 날이었습니다. 시장에서 풍기는 맛있는 냄새가 집 앞까지 날아와 가족들과 함께 대전 한민시장을 방문했습니다. 구름 한 점 없는 흐린 날씨의 시장 소풍경을 만났습니다.


 

한민시장을 계속 다니다 보면 어디가 정문이고 어디가 후문인지 그 감각이 떨어집니다. 좁은 골목길 속에 위치하고 있는 한민시장의 매력이라고 할 수 있죠.


 

사람들이 가장 많이 오고 가는 한민시장 속의 골목길. 저희 가족도 주로 이 공간에서 장을 봅니다.


 

비가 오는 날이라, 우산을 하나씩 들고 다닙니다. 시장의 골목도 빗물로 촉촉해집니다.


 

노란 우산이 눈에 잘 보입니다. 비가 내릴 때는 역시 노란색이 좋은가 봐요. 흐린 풍경 속에서도 그 존재감은 확실합니다.


 

한민시장을 여러 번 방문했지만, 이 골목은 처음입니다. 조금은 차분하고 조용한 공간입니다.


 

좁은 골목길. 대전 한민시장이 흥미로운 이유입니다.


 

비가 주르륵. 대전도 올해 비가 참 많이 내립니다. 특히 8월과 9월에 몰아서 내렸습니다. 처음에는 반갑기도 하지만 많이 내리면서 야속해집니다.



 

시장 속에도 이런 집들이 있네요? 알다 가도 모르겠습니다. 시장은 우리 서민들 삶 속에 묻어 나나 봅니다.


 

한민시장이 그렇게 큰 전통시장이 아님에도 둘러 다니다 보면 몇 시간은 금방 입니다. 오늘은 장을 보진 않았지만, 이런 날도 있는 것이죠. 시장은 또 방문하면 됩니다.

비 오는 날에 대전 한민시장이었습니다. 때때로 비가 분위기를 아늑하게 만들어 줄 때도 있습니다. 오늘은 전통시장을 방문해보는 것은 어떠세요?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