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대전 시민 여러분, 참을 수 없을 뜨거운 여름이 저물고 아침과 저녁은 가을의 느낌이 물씬 드는 하루입니다. 기분 좋은 일상이 반복되고 있는 현재, 대전에서는 9월 7일부터 8일까지 이틀간 ‘제 3회 safe대전 안전체험한마당’이 열렸는데요. 안전불감증이 날로 심해져가는 현재, 대전 시민들에게 경종을 울렸던 현장을 여러분들께 전달해드리려 합니다.

 

 

이번에 열린 한마당은 그 자체로 많은 의의를 갖고 있는데요, 기존에 열린 제1회, 2회 safe대전 안전체험한마당보다 행사규모와 참여 단체가 비약적으로 증가했기 때문입니다. 

2016년 처음 시작된 안전체험 한마당에는 참여기관 및 단체가 27개, 프로그램이 57개였음에 반해, '제 3회 safe대전 안전체험한마당'은 12개의 기관 및 단체가 추가로 참여한 총 49개, 프로그램은 약 2배가 늘어난 100여개에 가까운 다양한 프로그램이 생겼습니다.

이강혁 대전시 시민안전실장은 “올해 3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안전사고 예방의 중요성이 대두되는 요즘 상황에 걸맞은 프로그램들로 구성했다"며 "나와 가족, 이웃 그리고 우리 대전에 안전을 더 할 수 있는 이번 체험한마당에 가족단위로 참여하면 더 좋을 것”이라며 말했습니다.

놀이, 참여, 체험위주의 현장 안전체험을 통해 아동기부터 안전에 대한 중요성을 깨닫게 하고 생생한 경험을 통해 안전실천을 생활화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번 안전체험한마당은 일상 속에 분명 나타날 수 있는 여러 위협들을 알아보고 체험해볼 수 있는 정말 좋은 경험이었는데요. 5개 테마별로 실생활에 밀접하고 알아두어야 할 안전체험부스 2~3개씩 소개하려고 합니다.

 

- 체험프로그램 : 생활안전체험

 

생활안전체험 부스는 앞으로 소개드릴 '심폐소생술 체험 및 구급장비 체험전'을 비롯하여 '전기안전 체험교실', '가스안전 체험교실', '소화기 사용 체험전', '사진으로 보는 우리지구'등으로 구성됐는데요. 생활과 매우 밀접한 부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와 사고 대처 및 사고 예방에 관한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를 제공하는 곳입니다.

안전사고와 밀접한 관계에 있는 부스이기 때문에 대전 중부, 서부, 북부, 동부, 남부 5곳의 소방서 모두에서 참여했습니다.

 

 

자칫하면 어린이에게는 어려울 수 있는 교통문화, 소화기 사용법, CPR등을 안전요원들에 의해 배우고 있는 모습입니다. 아이들은 앞으로 살아가며 응급처치 방법 등을 까먹고 잊겠지만 한 번의 체험이 돌발상황이 일어났을 때, 기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겁니다.

 

체험프로그램 : 4차산업기술 체험

지구촌 사회가 어느덧 서비스업이 주를 이루는 3차 산업에서 빅데이터, 인공지능 그리고 드론이 두각을 나타내는 4차 산업 시대로 접어들고 있습니다. 그에 따라 이번 '제 3회 safe대전 안전체험한마당'에서도 드론, VR(가상현실) 등을 다루며 체험한마당의 성격이 사고와 예방에만 국한되지 않고 과학도 담았습니다.

 

 

특히 이틀에 걸친 행사에서는 타 체험 프로그램도 문전성시를 이루었지만 유독 '4찬산업기술체험부스'에 많은 아이들이 방문했습니다.

 

- 체험프로그램 : 교통안전 체험

인천 송도 불법주차라던지, 위험하게 차도를 후비는 자전거, 잇따른 무단횡단으로 인한 사건사고 등 최근 우리 사회는 하루가 다르게 교통 관련 다양한 이슈가 생성되고 있습니다.

한 번의 사고가 사망으로 직결될 수 있는 교통사고는 예방이 무척 중요한데요. 아이들에게 교통과 관련한 기초안전체험부터 대전의 大이슈, 트램을 직접 만들고 가져갈 수 있는 부스, 자전거를 올바르게 타는 법 등 다양한 체험부스가 마련됐습니다.

 

 

무엇보다 '놀이로 배우는 교통문화 체험부스', '교통사고 사례사진 전시 및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부스'는 아이들에게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줬습니다. 

 

- 체험프로그램 : 보건안전 체험

'보건안전체험부스'는 어린이들을 위한 편식예방과 올바른 삶 영위를 위한 정신 건강을 다룬 부스인데요. 아이들과 함께 온 부모들을 위한 '술 마시면 변하는 당신, 깨어보면 늦습니다.', '흡연은 질병입니다, 치료는 금연입니다' 등 다양한 부스도 마련됐습니다.

 

 

아이들에게 편식이 왜 좋지 않은지, 육체적인 건강 외에 정신적인 건강 또한 왜 중요한지를 설명해주는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 체험프로그램 : 재난안전 체험

재난안전체험부스는 '재난안전장비체험', '지진안전체험', '해양선박안전체험', '유니세프 어린이 구호활동' 총 네 가지 부스가 설치됐습니다. 

이번 재난안전 체험 프로그램에서는 특히 '지진안전체험'과 '해양지진안전체험', '재난안전장비체험' 총 3가지로 구성됐는데요. 안전요원들의 철저한 관리 하에 아이들은 지진의 무서움과 지진 발생시 대처법을 배웠습니다.

 

 

 

실제 지진은 참 무서운 것이지만 지진안전 체험을 받으며 아이들이 웃고 있는 모습을 보면 자연재해, 인재의 발생에 따른 예방도 중요하지만 가장 좋은 것은 하루하루 안전이 보장되어 걱정 없는 삶을 살아가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이밖에 대전무역전시관에서 가까운 곳에 자리한 대전교통문화연수원에서도 버스, 자동차, 지하철 등을 이용한 교통안전체험이 진행됐습니다.

다만 이곳에서 진행되는 프로그램은 사전에 예약을 통한 시민과 아이만이 이용 가능하므로 필자는 아쉽게도 참여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교통문화연수원에서는 '제 3회 safe대전안전체험한마당'과는 다르게 매일 교통안전에 대한 체험을 제공하니 대전시민 여러분들은 한 번씩 방문하시어 참여하시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성황리에 마친 '제 3회 safe대전안전체험한마당'은 내년에도 열리는데요. 안전문화운동 확산과 대전 시민 여러분들의 안전의식 제고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혹여 체험한마당이 진행되는 날짜에 대전에 계시지 않는 분들이 있으시다면 타 지역에서 열리는 '안전문화한마당'에 참여하시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