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교향악단이 대전 출신 음악가들을 발굴하기 위해 '유망주 협연자 오디션'으로 선발한 청소년 음악인들이 있는데요. 미래의 음악인들과 함께하는 유망주 콘서트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협연자 오디션을 통한 6명의 예비스타들의 열정의 무대! 유망주 콘서트

 

대전시립교향악단은 지난 6월 협연자 오디션을 통해 대전출신의 한국 클래식 음악계를 이끌어갈 재능있는 6명의 젊은 음악인을 선발했는데요. 이번 무대는 예비스타로 소프 라노 한주희(충남대 3), 피아노 임지호(충남대 4), 소프라노 서하은(충남대 4), 플루트 배수현(대전예고 3), 트롬본 김민철(충남대 4), 바이올린 이지연(서울대 4)이 출연합니다.

 

지역음악인 발굴을 위해 열정과 재능을 겸비한 연주자들을 선발해 데뷔할 기회를 제공하고 예비 스타들이 세계 무대로 도약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합니다.

 

 

 

 

수원대 교수로 재직 중인 우나이 우레초(Unai Urrecho)의 지휘로, 브람스 ‘대학축전 서곡’을 비롯해 벨리니의 오페라 「카풀레티가와 몬테키가 」 중 ‘아! 몇 번인가’(한주희), 차이콥스키의 ‘피아노 협주곡 제1번 내림나단조, 작품 23’(임지호), 비제의 오페라 「진주조개잡이」 중 ‘지난날 예전처럼 어두운 밤에’(서하은), 이베르의 ‘플루트 협주곡’(배수현), 토마시의 ‘트롬본 협주곡 내림나장조, 작품 91’(김민철), 브람스의 ‘바이올린 협주곡 라장조, 작품77’ (이지연) 등 명곡들을 예비스타들의 연주로 만날 수 있습니다.

 

 

 

 

가을날 유망주발굴콘서트가 선사하는 아름다운 선율을 즐겨보세요.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