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전여행/산(山)ㆍ천(川)

대전캠핑 상소오토캠핑장, 자연과 함께 마음에 쉼표 탁~

 

폭염때문에 집에만 있을수도 없지만 여행가는 것도 쉽지가 않습니다. 그렇지만 야외로 나가서 쉬는 걸 항상 좋아하는 편입니다.

 

고기는 불맛이라고 하지 않았던가요.  냄새가 나지 않는다는 고기 굽는 도구를 이용하던가 불판에서 굽는 고기의 맛도 괜찮지만 왠지 야외에 나와서 숯에 얹어놓고 굽는 고기의 맛이 더 맛이 있게 느껴집니다. 그러려면 캠핑이 제격이죠.




대전에는 오토캠핑장이 여러곳 있는데요. 장태산과 장동,  상소오토캠핑장이 대표적인 곳입니다.

 



 

상소오토캠핑장은 동구 산내로 748에 자리잡고 있는데요.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대전의 대표 캠핑장 중 한 곳으로, 시민 휴식공원이 가까운 곳에 있어 많은 사람들이 찾습니다.

 

 



휴가철이던 비수기던 간에 이곳은 항상 캠핑족으로 붐비는 곳입니다. 이 캠핑장은 1만 6,962㎡ 부지에 자동차를 주차해 캠핑할 수 있는 사이트 50면과 화장실 2곳, 취사장 1곳, 사계절 온수 사용이 가능한 샤워장 1곳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계획을 세우고 떠나는 캠핑은 자연의 품에서 여유를 즐길 수 있어 색다른 만족감을 줍니다. 


 

 

캠핑을 할 때 먹는 재미도 있는데요. 식탁에 대한 예의를 다하기 위해 음식에 대한 정성을 들이는 것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도 부담감이 없는 것이 좋습니다.




텐트는 자연에 잠시 만들어놓은 나만의 집입니다. 냉난방도 안되고, 전기가 있다면 선풍기나 난방기구를 사용할 수 있지만 미봉책이죠. 




자연 속에서는 의식주의 주가 상당 부분 간소화됩니다. 집은 사람의 건강뿐만이 아니라 재산도 안전하게 지켜주는 역할을 하지만 이렇게 안전하게 야외에서 즐기는 것도 추천할만 합니다. 





캠핑에서도 생활이 지속되는데요. 생활이라는 단어는 그냥 일상적으로 사용이 되어서 중요함을 모를 수도 있지만 사람이 생명을 유지하고 활동하는 그 모든 것을 의미하죠. 캠핑장에서의 야영은 생활의 의미를 다시 되새길 수 있게 해서 좋습니다. 




상소오토캠핑장 주변에는 물놀이장도 있지만 대전천이 옆으로 흘러내려가기에 자연과 함께할 수 있습니다. 상소오토캠핑장이 문을 연지는 불과 3년 전인 2015년인데요. 대전 여행의 불모지처럼 생각되는 동구에 오토캠핑장이 만들어진 것은 매우 반가운 일입니다. 




이렇게 친한 지인들끼리 모여서 고기를 구어먹으면서 하루를 보내봅니다.


앞에서 고기는 불맛이라도 했던가요. 돼지고기는 기름기가 많아서 오랜 시간 불에 올려놓아도 잘 타지 않지만 소고기는 굽는데 신경을 써줘야 합니다. 





야외에 나가서 고기를 구워 먹을 때는 돼지고기를 많이 선호하는 편인데요. 당장 배가 고프고 무언가를 먹고 싶을 때 한 점 한 점 정성 들여 굽는 소고기보다 듬뿍 올려 먹는 돼지고기에 손이 가기 마련입니다.

 

음식의 상당수는 불맛이 좌지우지하죠. 폭염이지만 상소오토캠핑장의 온도는 2℃쯤 낮게 느껴집니다. 하루가 또 이렇게 지나가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 동구 상소동 1 | 상소오토캠핑장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