없는게 없네? 프리마켓 벼룩시장으로 놀러오세요!

 

<반달마을 별별공예파티&프리마켓 벼룩시장>이 7월 28일 이마트 트레이더스 광장에서 열렸습니다.

 

 

 


 

이 행사는 올해 월평마을 공동체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오는 10월까지 매월 마지막주 토요일에 열리는데요. 월평동 한국 마사회 대전 장외발매소(화상경마장) 인근 주민을 지원하는 조례에 따른 사업이기도 합니다.

 

 

 


 

월평동 반달마을은 그 지형의 모양이 반달을 닮아 그렇게 이름이 붙었습니다. 이름만큼 마음도 예쁜 사람들이 모여사는 마을이 월평동 반달마을입니다.

 

반달마을 별별 공예 파티& 프리마켓 벼룩시장은 월평 1, 2, 3동 주민이 함께하는 마을축제입니다. 행사 준비는 5월부터 시작됐는데요. 준비 과정에서 월평동 반달마을 사람들은  더욱 가까운 사이가 됐습니다. 공동체 마을을 함께 가꾸어가는 과정이 행복한 시간이 었다고 말합니다.




이 행사에 참여한 단체들은 20곳입니다. 5월에 플랜카드와 SNS 광고를 통해 함께 할 단체를 모집했습니다. 작년에도 월평동 반달마을에서 프리마켓 벼룩시장을 한번 열었을 때 반응이 좋았다고 하는데요. 이때 함께 했던 분들과 그 소문을 듣고  참여해 순조롭게 모집이 마감됐다고 합니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날. 35℃가 넘는 뜨거운 날씨. 그래도 다행인지 아닌지 소나기가 한차례 지나갔습니다. 처음에는 비가 오는 것이 걱정이 되었는데, 오히려 더운 날씨가 한 풀 꺾여서 다행이었습니다.  




 

이 벼룩시장은 현금을 사용하지 않습니다. 안내 부스에서 현금을 마을 화폐 '달'로 바꿨습니다.




 

은공예품 만드는 부스입니다. 직접 체험할 수 있습니다. 젊은 아가씨 손님이 방문했습니다. 자기 이름의 이니셜을 은반지 처음과 끝에 새깁니다. 그리고 손가락에 맞게 반지를 만듭니다. 아가씨 손가락에 너무 어울리는 나만의 반지 완성입니다. 마을 화폐 '달'로 지불했습니다.



 

 

이곳은 다른 벼룩시장보다 종류도 다양하고 수준 높은 작가의 작품들로 가득합니다. 전문 작가들은 월평 1·2·3동에서 공방을 운영하고 있는 작가들입니다. 공방에서 수강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날 나온 프리마켓 상품들은 홍보와 나눔의 의미를 담아 공방에서 판매하는 가격보다 더 저렴하게 판매했다네요.




 

압화&토피어리, 꽃 &드라이플라워, 아로마용품&소품, 원목도마&원목소품, 먼지먹는 식물, 은공예품, 입욕제&천연화장품, 애견 옷&애견 아로마 용품…. 다양한 물건들을 구매할 수 있었어요.



 

수제청&의류, 커피&아크릴 무드 등, 에코백&엽서, 냅킨아트&캘리그라피도 판매 체험코도 있었습니다.




 

청년 미디어 몽글에서 '1년 후 나에게 쓰는 편지' 코너를 운영해 젊은이들의 발길을 붙잡았습니다. 어린이 학교는 폐품을 이용하여 재활용과 에너지에 대한 놀이로 즐기고 배우는 프로그램을 운영했습니다.  





아트 스테이션 버스킹은 빗방울과 어울리는 분위기 있는 연주로 이 행사를 빛내주었습니다. '반달마을 별별 공예 파티& 프리마켓 벼룩시장'은 8월과 9월,10월에도 계속됩니다. ^^

 


반달마을 별별 공예 파티& 프리마켓 벼룩시장

일시 : 8월 오후 4시 ~ 8시

       9월 10월 오후 1시 ~ 5시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장소 ; 이마트 트레이더스 광장

문의 : 042) 331- 0032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2018.08.02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