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예술단이 대전시민을 위한 '우리동네 문화가꾸기-화목한 문화 산책' 7월 공연을 개최합니다.

공연은 모두 4차례 진행될 예정인데요. 7월 3일, 5일, 10일, 12일 총 4회에 걸쳐 오후 7시 30분 대전 동구청 12층 공연장에서 열립니다.

3일(화)은 '정상급 마에스트로 제임스 저드가 이끄는 특급 오케스트라 ' 시립교향악단을 만날 수 있으며, 트럼펫 수석 임승구와 오보에 수석 홍수은이 함께 합니다.

5일(목)은 시립연정국악연주단의 '아름답고 화려한 국악의 향연'이 펼쳐칠 예정인데요. 국악기의 아름다운 음색에 화려한 몸짓을 더한 전통 악가무 공연을 선사합니다. 그 웅장함과 아름다움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거에요.

10일(화)에는 시립청소년합창단이 '꿈나무들이 만드는 천사의 소리'라는 주제로 맑고 깨끗한 하모니를 선보입니다. 꿈나무들의 예쁜 목소리가 만들어 내는 합창 속에 소프라노 이은정과 테너 조병주가 특별 출연해 오페라 아리아까지 선보일 예정입니다.

12일(목)에는 대전시립무용단의 '춤으로 그리는 동화 <콩쥐밭쥐>'가 펼쳐집니다. 춤으로 재해석된 콩쥐팥쥐를 도며 동심의 세계로 휴가를 떠나보면 어떨까요?

 

'우리동네 문화 가꾸기-화목한 문화 산책' 공연은 시립예술단이 원도심 지역을 순회하여 공연하는 시리즈로 4월에는 대덕구, 7월에는 동구, 11월에는 중구에서 진행할 예정입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