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유산을 수집하고 보존하는 '한밭교육박물관'에 다녀왔습니다.

 

한밭교육박물관은 동구 삼성동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관람료는 무료이고, 관람시간은 오전 930분부터 오후 5시까지입니다. 매주 월요일과 공휴일은 정기휴관일입니다.

 

 


 

한밭교육박물관은 1992710일에 문을 열었는데요. 4개의 상설전시장, 기획전시실, 옛 교실, 야외전시장 등 부대시설을 갖춘 박물관입니다. 대전교육이 자랑하는 역사와 문화 관련 전시물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습니다.

 

 

 

 

옛날에 직접 사용한 교과서를 비롯하여 교육관련 도서, 교육학습 기록물, 교원 학생 서장, 사무용품 등 교육유물의 자료가 있고요. 교육과정과 연계하여 학생들의 학습장으로 운영되는 전국 최초의 교육전문 박물관입니다.

 

 

 

 

이 건물은 6.25전쟁 때에는 유엔군과 북한군이 번갈아 주둔했죠. 지금까지 한 번도 개축이 없이 구교사로 사용되어 왔습니다. 193868일에 준공이 되어 대전에서 가장 오래된 학교 건물로 2002823일에 대전광역시 문화재자료 제50로 지정되기도 했습니다. 

 

 

 

 

2층 규모로 붉은 벽돌 치징쌓기한 건물로서 일제가 19118조선교육령을 발표한 뒤 대전에서 처음 생긴 초등학교(1938년 준공)입니다. 경부선 철도 부설공사로 일본인들이 이주를 많이 해서 일본인 아동들을 교육하는 소학교의 필요성때문에 생겨났습니다. 이후 회덕공립보통학교로 개교가 된 것입니다.

 

당시 유리를 많이 사용하던 추세에 맞추어 건축물 전, 후면을 비롯한 양측 면에 유리창을 많이 사용했습니다. 입면에는 원형 창을 설치하여 내부 채광을 도입함과 동시에 주변의 직사각형 수직창과 대조를 이루게 함으로 써 미적인 측면을 배려한 것으로 보입니다.

 

   

 

 

한밭교육박물관 전시는 고대~개화기 교육, 일제강점기 교육, 교육과정 변천, 조선시대 교육기관, 추억의 옛교실, 야외전시장으로 구성됐습니다.

 

[고대~개화기 교육]

 

상설전시는 삼국시대부터 관학에서 사용하였던 사서오경을 비롯하여 서민교육의 장인 서당에서 사용하였던 천자문, 동몽선습, 명심보감 등의 고서가 전시되고 있습니다.

 

 

 

 

1876년 개항과 더불어 서양 문물이 들어오면서 정치, 사회, 경제 등 개혁의 바람이 불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특정계층을 대상으로 한 인재양성 위주에서 대중을 위한 학교교육과 국민교육으로 전환된 이야기도 살펴볼 수 있습니다.

 

 


 

소학만국지지, 동국역사, 중등 만국지지 등 개화기 교과서와 옛 선현들의 면학정신을 살펴 볼 수 있고요. 그 외에도 문방사우, 필방을 재현하고 서당의 옛 모습 모형을 전시했습니다. 

 

 

[일제강점기 교육]

 

일제강점기 교육은 내선일체, 신사참배, 국어와 역사의 일상, 창씨개명 등 우리민족의 혼을 말살하는 방향으로 진행됐습니다.

 

 

 

 

따라서 자율과 자주정신을 억압하려는 군사교육, 노동력 착취를 위한 근로교육, 황민화를 위한 민족혼 말살교육이 교육활동의 전부였습니다당시의 사진자료를 중심으로 조선어독본, 고등조선어, 초등수신서 등 교과서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교육과정 변천]

 

광복 이후부터 현재 7차 교육과정까지의 자료가 전시되고 있습니다. 주요 전시자료로는 광복과 더불어 우리말과 글을 되찾기 위해 조선어 어학회에서 발행한 한글 첫걸음, 한글교수지침, 한글의 바른길 등이 있습니다. 임시 국어교과서와 미 군정청 학무국에서 발행한 초등국어교본 등이 있습니다.

 

 

 

 

 

 

6.25 전시 중에 발행하였던 전시교재는 우리나라의 높은 교육열을 보여줍니다. 이외에도 노천 칸막이 교실, 판자촌 등을 재현하여 어려운 여건도 아랑곳하지 않았던 조상들의 교육 열의를 알 수 있습니다. 학생들이 실제로 사용하였던 교복, 모자, 배지, 가방은 가난한 시절의 교육풍경을 보여줍니다. 

 

 

 

 

 

 

[조선시대 교육기관]

 

조선시대 교육 생활상을 알아볼 수 있도록 모형촌을 제작하여 전시하고 있습니다. 인간의 출생과 혼례, 논갈이, 밭농사, 베 짜기 등 세시풍속을 볼 수 있습니다. 서당, 서원, 향교, 사부학당, 성교관 등 조선시대의 주요 교육기관이 모형으로 재현되어 있어요.

 

 

 

 

 

[추억의 옛교실]

 

1960~1970년대 교실을 재현한 곳으로 추억 속 나무책걸상, 풍금, 난로 등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과거 학교생활 모습을 영상으로 볼 수 있습니다.

 

 

 

 

 

[야외전시장]

 

야외전시장은 연자방아, 황국신민서사지주, 교문지주, 풍기대, 맷돌 등 실제 석조물과 우물, 측우기, 석교, 석재 평일구, 십이지신상, 수표, 자격루, 타루비 등 재현품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그 동안 기획 특별 전시로 외국어교육, 그 열망의 시작, 추억의 학창시절, 대전교육 100, 글씨로 남은 학창시설, 방학, 광복과 교육, 대전 초등학교의 시작, 조선시대의 배움, 추억의 옛 학교행사, 대전 중등학교 100, 그땐 그랬지 등을 개최했습니다.

 

 

 

 

 

옛 교육제도, 교수요목기, 교과 과정기, 초등학교 교육과정 변천, 교육과정별 인간상을 보며 교육변천사를 알 수 있습니다.

 

 

 

 

이곳은 아이들이 무척이나 좋아하는 곳이고요. 어른들도 옛 추억을 떠올리는 곳입니다. 독서문화공간으로 탁본체험과 퍼즐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입구에는 민속놀이로 굴렁쇠, 제기차기, 토호놀이, 사방치기, 비석치기 코너도 있습니다. 

 

 

 

 

주변 근대건축물호 구 철도청 대전지역사무소 보급창고3, 구대전형무소망루, 거룩한말씀의 수녀회성당, 송자고택이 이습니다.

 

 

 

 

 

대전 박물관 답사(4)‘한밭교육박물관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daejeonstory.com BlogIcon 뫼돌 조강숙 2018.03.30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연령대에게 초.중.고 학창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해주는 곳. 그리고 일제강점기 건축방식을 볼 수 있는 곳이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