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가을, 대전 오월드의 한가로운 풍경..


2010.11.20
늦가을 이른 아침부터 팸투어 참석으로 오월드를 찾았습니다.
이른 시간이라 주말임에도 한산하니까 좋더라구요. 놀이기구를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10시전에 가세요.
줄도 서지 않고 여러가지 기구를 타기에 딱 좋습니다! 우리 일행은 우선 오월드의 대표코스죠, 사파리를 먼저 돌았습니다.
사자모양의 버스에 올라서 코스를 돕니다. 처음 반겨주는 동물은 바로 곰입니다.
이 녀석들 사육사나 기사님이 던져주는 먹이에 길들여져 서서 받아먹는 모습이 정말 재밌습니다.



사파리 버스내부입니다.



마치 사람처럼 서있죠.. 이 중에서 몇 녀석은 서서 걷더라구요




다음으로 만난 동물은 호랑이와 사자입니다. 아직은 늘어져서 양지에서 이렇게 잠을 잡니다.
야간 사파리도 유명한데 한번도 와 본적이 없어서
야행성인 맹수들의 모습을 더 실감나게 볼 수 있을텐데 아쉽습니다.

























사파리를 나와서 다른 동물들이 있는 곳으로 갔습니다. 여긴 아이들에게 인기가 좋습니다.
먹을걸 주면 우르르 달려듭니다. 낙엽을 주어서 주니 잘도 먹습니다.






세이셸에서 건너온 거북이 전시관입니다. 인기 좋습니다.



두마리가 건너왔는데 크기도 하고 나이도 정말 많죠.




대전시와 세이셸공화국간에 교류로 이 거북이가 오게 되었습니다.



아프리카 대륙쪽의 섬나라에서 비행기를 타고도 너무나 먼 거리를 건너온 거북 어찌보면 불쌍합니다.

물론 다른 동물들도 마찬가지 이지만 이구동성으로 긴세월동안 머나먼 타국에서 여생을 보내야 한다니..





동물들 중 유일하게 활달하던 녀석들입니다. 미어캣




겨울에도 동물들을 볼 수 있게 해놓은것 같은데 불투명해져서 무용지물이 된게 아쉽습니다.



생태이동통로를 만들어 놓았는데 이건 정말 잘 한 것 같습니다.
가끔 이렇게 중간에서 휴식을 취하는 동물들로 만나고..





여기는 호랑이우리인데 새로 실내탐방로를 만들었더라구요



이렇게 실내에서 더 가까이 자세히 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물론 겨울에 아주 유용하죠.



실내 탐방로에서 본 호랑이들입니다. 사파리에서와 마찬가지로 다들 늘어져 있더라구요.
플라워랜드는 다음편에...


대전시청홈페이지 대전시청공식블로그 대전시 공식트위터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chany 2010.12.07 1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물들을 보니까, 또 동물원에 가고 싶어요~